시민 제안

  • 정책제안 새글알림
    정의당이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는 정당이라는 것을 부인하지 않습니다. 그렇다면 사회적 약자만을 위한 정당이어야 할까요? 대부분의 사람들은 상식적이고 아주 평범한 국민들입니다. 정당이 세력을 키우기 위해서는 1차적으로 상식적이고 평범한 국민들을 대변해야합..
    슬럼푸   2020.02.21    1   0
    의견 전달 목표 100명
    현재 0명 (0%)
  • 강서갑 강서을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아카데미 4관왕을 쥐었다. 아카데미 트로피를6개나 받았다고 한다. 충(벌레)의 대명사가 혼란스럽다. 나인가. 봉테일은 충을 벌레에서 인간으로 바꿨다. 기생충 그리고 계단밑에 기생충 그들만의 리그다. 저는 하강하는 계단을 통하는 단칸방에..
    다가오는것들   2020.02.19    8   0
    의견 전달 목표 100명
    현재 0명 (0%)
  • 진보연대만이 4/15 한일전을 ..
    4/15 총선 진보연대를 촉구한다. 접전지역에선 무조건 진보단일화을 추진해야한다. 지난 보궐에서 막판 여의원이 역전할 수 있었던건 오로지 단일화였음을 기억하라. 연수을에서 진보후보가 난립해서 선거를 치룬다면 유구무언 어이살실 민가란 넘이 진보를 조롱하며 금뱃지..
    넋빠진파우스트   2020.02.19    18   1
    의견 전달 목표 100명
    현재 1명 (1%)
  • 임미리건 민주당비판에 관한 ..
    함부로 민주당을 비판하지 말자,,,진짜 우리의 적이 누구인지 모르나,,,,민주진영을 향한 총질은 스스로 망하는 길임을 모르는가,,,표현의 자유도 좋지만 임미리 교수의 말을 세한당에 적용한다면 세한당은 고발하지 않겠는가 언론은 고발한 세한당을 비판하겠는가 이런 언론환..
    유아독족   2020.02.18    30   1
    의견 전달 목표 100명
    현재 1명 (1%)
  • 뻔뻔한 이자스민... 비례 또 ..
    기가 차다  설마 설마 했는데 정말 기가 차다   
    팽수팽   2020.02.18    23   0
    의견 전달 목표 100명
    현재 0명 (0%)
  • 도대체  [1]
    지역구에 정의당 후보 없습니다. 비례대표에 정의당 찍을려는데 사사건건 민주당과 각을 세우고 있나요? 그냥 독야청청 쪼그라든 당 만들려고 합니까? 지금은 전시입니다. 지금은 그들과 함께해야하는데 너무 바보스럽습니다.
    dwjeon   2020.02.17    52   2
    의견 전달 목표 100명
    현재 2명 (2%)
  • 윗집에 사는 여고생 납치한 놈..
    판사 놈의 법원 앞에 가서 규탄 집회 해라  정의당아 ...  정의가 뭔지도 모르고 정의도 없고 소수자 기득권만 가득한 정의당아 .. 니들이 정말 서민을 위한다면 ,  니들이 정말 국민을 위한다면 ,  니들이 정말 여성을 위한다면 ,  ..
    팽수팽   2020.02.16    15   0
    의견 전달 목표 100명
    현재 0명 (0%)
  • 후보출마
    저는 경북 구미에서 일을 하고있는 1인 사업자입니다.바라는 바가 있다면 구미시에도 국회의원 후보를 내어 주시길바랍니다.  
    nko2430   2020.02.14    13   0
    의견 전달 목표 100명
    현재 0명 (0%)
  • 25석에 캡을 씌워야 한다고 민..
    꼴 좋다  미래 한국당 출범 축하한다 ㅋㅋㅋㅋ 미래 한국당이 최소 15석은 가능하고  민주당이 5석 가져가고  안철수가 3석 가져가면  정의당은 뭘 처먹고 버틸까?  닭 쫓던 개 지붕 처다보는 신세라 ...  이자스민을 인재라고 데..
    팽수팽   2020.02.13    93   0
    의견 전달 목표 100명
    현재 0명 (0%)
  • 비례정당 노파심에 한마디
    비례정당인 미래한국당 출범이 기정사실화되는 상황에 진보진영에서는 그저 좋은말로  그들을 나무라기만하고 맞대응 하지않아도 정말 괜찮은걸까 ?  만일 그들의 비례정당 꼼수가  먹히기라도 한다면 총선이후 그동안의  모든개혁조치가 후퇴하는 불..
    오~예스   2020.02.12    53   2
    의견 전달 목표 100명
    현재 2명 (2%)